컨텐츠 크리에이터, 크리쳐스

감동과 공감 사이

 

감동적이고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웰메이드 광고가 하나 탄생했습니다.

KCC스위첸의 브랜드광고,  ‘엄마의 빈방’ 편인데요.

 

경험해 보지 않았어도 공감 되는 스토리에

지극히 일상적인 공간과 연출, 화려하지 않고 평범한 앵글,

듣기 싫지만 익숙한(?) 연기자들의 생활연기가 더해져 몰입도를 높히고 있습니다.

 

어쩌면 무척이나 화려함이나 기교보다 진실된 감동과 공감이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 KCC스위첸 – 엄마의 빈방 편

Writ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